주일, (대)축일 강론
2018.12.09 06:07

2018년 12월 9일

조회 수 59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림 제2주일 (인권 주일, 사회 교리 주간) 2018년12월 9일 


<모든 사람이 하느님의 구원을 보리라.> ✠ 루카 3,1-6

 

   오늘 우리는「대림절의 사람」세례자 요한을 만나게 됩니다. 이분은 태어날 때부터 하느님의 특별한 섭리로 탄생하신 분으로 공적 활동 기간은 그리 길지 않지만, 당시 민중들에게 끼친 영향은 대단 하였던 것 같습니다.

왜냐하면 예수님께서도「일찌기 여자의 몸에서 태어난 사람 중에 세례자 요한보다 더 큰 인물은 없었다」라고 이야기 하셨을 정도고, 오늘날까지도 요한의 가르침을 신봉하는 이들이 있다는 사실만 보아서도, 그 영향력이 어떠했는지 짐작할 수 있는 분입니다.


   세례자 요한의 삶은 사람들에게 하느님께 더 큰 가치와 의미를 두도록 가르쳤으며, 무엇보다도 사람들이 예수님을 받아들일 준비를 하도록 하는 데 있었습니다. 다시 말해, 사람들에게 유익함을 전해 주었던 것입니다.  


   우리 신앙인들은 세상 속에서 살아갑니다. 우리 역시 세례자 요한처럼 예수님을 맞아들일 준비를 하며, 예수님의 성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세례자 요한처럼 그렇게 진실되게 기다리고 있는지 반성해 보아야겠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세례자 요한이 자신뿐만 아니라, 많은 이들에게 예수님을 맞을 준비를 하도록 이끌어 준 것처럼, 그렇게 하고 있는지 반성해 보아야겠습니다.


   예수님을 준비했던 세례자 요한을 떠올려 봅니다. 그는 예수님을 잘 준비하기 위해서 나쁜 습관들을 모두 다 끊어버리지요. 그래서 광야로 들어갔고 그 안에서 금욕적인 생활을 하면서 주님 오실 날을 손꼽아 기다리며 사람들을 준비시켰습니다. 그리고 그 결과 그는 이 땅을 구원하시기 위해 오신 하느님을 만날 수가 있었으며, 그분에게 물로 세례를 베푸는 영광까지도 얻을 수가 있었습니다. 우리 역시 지금 이 땅에 다시 오실 예수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런데 우리들의 준비는 과연 어떠한가요? 주님을 맞이하기 위해 끊어버리고 있는 나쁜 습관은 무엇이며, 내 몸에 익히고 있는 좋은 습관이란 과연 어떤 것인가요? 


   대림절을 살아가는 우리는 세례자 요한에게서, 올바로 자신을 파악하고 자신을 자리 매김하는 삶의 태도를 배울 수 있습니다. 이런 삶의 기본태도를 가진 사람들이 더 많이 필요한 시대를 우리는 살고 있습니다.


   신앙인의 모습으로 열심히 살고 있다고 자부하는 우리의 모습을 대림의 시기를 통하여 다시금 추스려 봅시다. 주님의 오심을 기다리는 대림시기에 과연 나는 그러한 주님을 영접하기 위해서 무엇을 준비하고 있으며 그 준비는 잘 되어가고 있는지 말입니다. 아직도 제대로 준비되어 있지 않다면 지금부터라도 무언가를 준비하는 모습이 있어야 할 것입니다.

Who's 운영자

profile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주일, (대)축일 강론 2018년 12월 9일 운영자 2018.12.09
556 주일, (대)축일 강론 2018년 12월 8일 운영자 2018.12.08
555 주일, (대)축일 강론 대림 제1주일 2018년12월 2일 file 운영자 2018.12.01
554 주일, (대)축일 강론 2017년 10월 1일 운영자 2017.10.01
553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10월 1 토요일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 동정 학자 대축일 운영자 2016.10.01
552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9월 29일 목요일 성 미카엘, 성 가브리엘, 성 라파엘 대천사 축일 운영자 2016.09.29
551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9월 4일 연중 제23주일 운영자 2016.09.04
550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8월 21일 연중 제21주일 운영자 2016.08.21
549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8월 15일 월요일 성모 승천 대축일 운영자 2016.08.15
548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8월 14일 연중 제20주일 운영자 2016.08.14
547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8월 7일 연중 제19주일 운영자 2016.08.07
546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8월 6일 토요일 주님의 거룩한 변모 축일 운영자 2016.08.06
545 주일, (대)축일 강론 2016년 7월 31일 연중 제18주일 운영자 2016.07.31
544 주일, (대)축일 강론 연중 17주일 프란치스코 교황님 말씀 운영자 2016.07.25
543 주일, (대)축일 강론 연중 17주일(창세18,20-32; 골로2,12-14; 루가11,1-13) Stephanus 2016.07.24
542 주일, (대)축일 강론 2016-7-17-연중 16주일(창세 18,1-10; 골로1,24-28; 루가10,38-42) Stephanus 2016.07.17
541 주일, (대)축일 강론 2016-7-10-연중 15주일(신명30,10-14; 골로1,15-20; 루가10,25-37)  Stephanus 2016.07.10
540 주일, (대)축일 강론 7월-은총의 어머니, 중개자이신 복되신 동정마리아 Stephanus 2016.07.03
539 주일, (대)축일 강론 2016-7-3-연중 14주일(이사66,10-14; 갈라6,14-18; 루카10,1-20) Stephanus 2016.07.03
538 주일, (대)축일 강론 2016-7-1-13주-금-아모8,4-12; 마태9,9-13-말씀의 기근시대-예수성심위로의 전교회 미사강론 Stephanus 2016.07.0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