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1 20:31

2012-10-23(29주-화)-루카12,35-38-충실한 종

조회 수 83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2-10-23(29주-화)-루카12,35-38-충실한 종

“오늘 복음에서 주님은 너희는 허리에 띠를 매고 등불을 켜놓고 있어라.”라는 말씀은 준비된 자세로 육과 영과 정신이 깨어 있으라는 의미로 절제로 허리띠를 매고 선행과 지성의 등불을 밝히는 것이야말로 주님께서 언제 오시더라도 잘 준비된 자세일 것이다.

낮과 밤중과 새벽은 한 인간의 세 시기, 즉 소년기, 장년기, 노년기를 상징한다고 볼 수 있다. 이 세 시기 내내 사람은 참회와 믿음으로 깨어 있어야 한다.

예수님께서는 충실한 종과 불충실한 종을 구별하시기 위해 “예상하지 못한 날, 짐작하지 못한 시간”에 주인이 온다고 말씀하신다. 불충실한 종은 자기 임무를 소홀히 한 책임을 엄중히 물을 것이다. 알고 불충실한 죄는 가장 크고, 모르고 소홀히 한 잘못도 변명의 여지가 없다. 이 비유들은 특별히 사도와 사목자들에게 주어진 경고메시지라고 볼 수 있다.

이렇게 종들이 주인을 기다리며 띠를 맬 때에, 주님은 당신도 띠를 매신다. 우리를 위해 봉사하시기 위해서이다. 즉 우리를 복된 사람으로 축성하시기 위해서이다. “그 주인은 띠를 매고 그들을 식탁에 앉게 한 다음, 그들 곁으로 가서 시중을 들 것이다.”이것은 주님께서 우리가 한 대로 갚아주신다는 의미이다. 우리가 수고한 만큼 주님은 우리에게 갚아주실 것이다.

어울러 주님은 “많이 맡기신 사람에게는 더 많이 요구하신다.”는 사실을 유념하여야 할 것이다.

이 말씀은 특히 성직자 수도자들에게 경종을 울리는 말씀이다. 맡겨진 일에 충실하면 보상도 클 것이지만, 불충실한 종은 그만큼 더 엄중한 책임을 물을실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46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9(30주-월)-루카13,10-17-안식일 논쟁 Stephanus 2012.10.28
245 주일, (대)축일 강론 30주일 강론 추가 Stephanus 2012.10.28
244 주일, (대)축일 강론 B해 연중 30주일-2012-10-28(예레 31-7-9; 히브 5, 1-6;마르 10,46-52) Stephanus 2012.10.24
243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7(29주-토)-루카13,1-9-회개의 촉구 Stephanus 2012.10.24
242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6(29주-금)-루카12,54-59-시대의 징조 Stephanus 2012.10.24
241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5(29주-목)-루카12,49-53-세상에 불을 지르러 왔다 Stephanus 2012.10.24
240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4(29주-수)-루카12,39-48-준비된 마음 Stephanus 2012.10.23
»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3(29주-화)-루카12,35-38-충실한 종 Stephanus 2012.10.21
238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22(29주-월)-루카12,13-21-어리석은 부자의 비유 Stephanus 2012.10.21
237 주일, (대)축일 강론 B해 연중 29주일(전교주일: 민족복음화를 위한 미사: 이사2,1-5; 로마 10,9-18; 마태 28,16-20) Stephanus 2012.10.19
236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20-루카12,8-12-성령을 거스른 죄는? Stephanus 2012.10.19
235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19-십자가의 성바오로 기념 Stephanus 2012.10.19
234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18-성루카복음사가 축일 Stephanus 2012.10.19
233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17-안티오키아의 성 이냐시오 주교 순교자 기념 Stephanus 2012.10.16
232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16-성녀 말가리다 마리아 알라꼭 기념 Stephanus 2012.10.16
231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15-아빌라의 대 데레사 성녀 기념 Stephanus 2012.10.15
230 주일, (대)축일 강론 2012-10-14-연중 28주일(지혜7,7-11; 히브리4,12-13); 마르코10,17-30) Stephanus 2012.10.10
229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13-연중 27주 토(루가 11,27-28)-가장 행복한 여인 Stephanus 2012.10.10
228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12-연중 27주 금(루카11,15-26)-예수님의 적대자들 Stephanus 2012.10.10
227 오늘의 복음묵상(평일) 2012-10-11-연중 27주 목(루카11,5-13)-청하여라, 찾아라, 두드려라 Stephanus 2012.10.09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80 Next
/ 80
XE Login